강릉시, 노후슬레이트 철거 지원 확대 실시

-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환경 개선 기대-

손기택 기자 | 기사입력 2019/09/06 [09:20]

강릉시, 노후슬레이트 철거 지원 확대 실시

-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환경 개선 기대-

손기택 기자 | 입력 : 2019/09/06 [09:20]

 

 

▲     © 손기택 기자 (사진제공= 강릉시)


강릉시는 슬레이트 지붕재 처리비용 부담에 따른 불법투기 예방과
1급 발암물질인 석면의 노출위험 제거로 시민의 건강을 보호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하반기에도 노후슬레이트 철거 지원을 확대하여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당초 주택과 이에 부속되는 건축물의 지붕재 또는 벽체로 사용된 석면 슬레이트였으나, 하반기부터는 소규모 축사와 주건물 외 창고까지 지원범위를 확대하고, 지원 금액은 가구당 최대 336만원(면적기준 140)이다.

 

강릉시 노후슬레이트 철거 지원 사업은 2012년부터 총사업비 25억원을 확보해 1,200여 동의 철거를 마쳤으며, 올해는 지난해보다 3억원이 늘어난 75천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진행 중에 있다.

 

이에 강릉시 자원순환과장(김준회)올해 노후슬레이트 철거 사업 예산을 지난해보다 많이 확보하여, 목표했던 225동의 철거를 상반기에 마무리 하였지만, 예산 소진 시까지 지원 대상을 확대하여 석면의 노출로부터 시민들께서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환경 위해 10월 중순까지 해당 주민센터에 신청을 바란다고 말했다.

손기택 기자   www.recycletimes.kr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